의지할 곳 없는 천사(free board)


안녕하세요, 캠프음악살롱팀의 박미다리(사당)입니다.

캠프음악살롱의 첫번째 시간에는
90년대부터 지금까지 한결같이 우리들에게 좋은 음악을 소개해주시며,
커뮤니티 공중캠프내에서는 물론 이바닥에서 단연
형님이라 일컬을만한 세 분을 초대 DJ로 모십니다.


개인적으로, 제가 커뮤니티 공중캠프를 좋아하게 된 이유는
그럭저럭했던 뮤지션들이 90년대 말 차츰 매력을 상실할 무렵
fishmans라는 최고의 뮤지션에 푹-빠진 것이 그 하나였고
그럭저럭했던 pc통신 모임들이 개인통신류와 함께 침체해갈 무렵
그야말로 갈증과 열정으로 남은자들이 이합집산된 모임이었다는
것이 또 하나이기도 합니다.

그러나 무엇보다도 지금 제가 공중캠프를 좋아하는 큰 이유는

"물리적인 나이의 많고 적음, 음악을 많고 적게 들음 따위가 중요하지 않다.
담을 못넘는 친구를 위해서는 빵상자로 계단을 만들어 준다.
초과인원을 위해 봉고차 의자를 평평하게 편 다음 빙-둘러 앉는다."

라 표현할 수 있겠습니다.


그럼에 있어서 가장 '먼저' 이야기 할 수 있는 것이
아무래도 형들의 내공, 노고, 시치미, 배려, 등이 내재된 다정함이라고 생각했고
여기가 우리가 중단했던
현장의 실감과 인간미를 풍겨내었던 감상회를 재개할 수 있는 시작점이면 좋겠다고 생각하였습니다. 첫번째 감상회의 주인공을 잠시 만나보면서 일요일을 기다려봅시다.



DJ radio (a.k.a. 이장님)
먼 옛날 fishmans에 관해서라면 '무조껀' 이리로 통했던,
지금은 핏슈만즈의 클래식이라 할만한 전설의 사이트'fishmans baby blue'의 주인장. 음악/영화/문학/신변잡기 등 막강한 DB에다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뉴훼이스 캐처솜씨(?)를 지니고 계시지만, 술과 닭과 함께 남녀노소 누구라도 보듬어 주시는 후덕한 인상에 넉넉한 입담이야말로 매력만점이십니다. 금번에 정확하게 1시간의 선곡타임을 맞추어준비하신 이장님의 전무후무한 음악세계로 빠져보시기 바랍니다.


DJ sonicuth (a.k.a.부녀회장님)
웬만한 90년대 평론가 분들이 이분의 CD를 빌려 음반 리뷰를 썼다는 후문이 전해질만큼 소문난 음악광. 지금은 자취를 감춘 sonicuth닷컴 또한 새로운 영/미/일본 음악을 듣기 위한 중요한 다리 중 하나였습니다.
radio님과 함께 반상회, 맛고행기행단 등 음주모임을 주도해오신 sonicuth님 또한 특유의 섬세함으로 공중캠프를 아우르고 계십니다. 문장 끝의 space+마침표 두개로 제아무리 익명게시판일지언정 다정한 sonicuth라는게 들통나고 맙니다. (선곡표는 아랫글을 참조하세요.)


DJ suteki
(마침표 두개를 쓰는 버릇은 과거 suteki에게도 트레이드마크였습니다. 나우누리의 크고작은 모임에서 항상  '안녕하세요, 지민삼촌입니다.' 그리고 마침표 두개가 장식된 suteki의 꽉찬 문장들을 읽던 기억이 납니다.)
일본음악에 관심있으신 분이라면 숱한 올빼미비행을 통해 sutekishop.com의 새 음반소식을 꼼꼼하게 전해주던 그를 기억하실 것입니다. 또한 공중캠프가 2년이라는 세월을 꿋꿋이 견뎌내고 한층 새로와질 수 있었던 그의 숨은 노고에 거듭 칭송을 보냅니다. 금번에는 현재의 인디일본음악씬의 태동을 알리는 <URC & folk Love Generation>를 준비하였다 합니다.


상세한 정보는 리플렛으로 당일 제공됩니다.

일요일 오후 2시부터 카페 공중캠프에서!
(입장료는 없는데 음료비를 받습니다.)


반상회 결성의 배경 및 공중캠프 야사들두 여담으로 곁들여질 예정이니 많이들 오셔서 즐겨주시길-.


>
>캠프음악살롱 첫번째 음악감상회
><4월의 형님들>
>
>
>시간 : 2006년 4월 2일 (일) 오후 2시부터
>장소 : 카페 공중캠프 (http://kuchu-camp.co.kr )
>주관 : 공중캠프 (http://kuchu-camp.net )
>입장료 : 무료
>DJ : radio, sonicuth, suteki
>


hame

2006.03.29 07:52:36

너무나 아름다운 오픈 시간입니다! ^ㅂ^)/

2006.03.29 09:21:38

와아-!!

go

2006.03.29 11:27:01

좋은 문장들! =)

inzo

2006.03.29 11:45:20

기대기대!

dudska

2006.03.29 23:35:47

아아 ..

2006.04.01 13:43:15

아아 그것까지 기억할줄이야 역쉬 사당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공지 공중캠프 ☆ (1/16) 공중캠프 presents walking together vol.171 - 까데호 2집 <Free Body> 발매 기념 음감회/공연 file [6] 2020-10-28
공지 공중캠프 ☆ (1/16) 공중캠프 커뮤니티 21주년 기념 이벤트 2020-10-23
공지 공중캠프 ☆ (12/24) [쉰여섯번째 캠프데이] 언제나 우리들을 잘 부탁해요(いつでも僕らをヨロシク賴むよ) 2020-10-17
공지 공중캠프 ☆ (12/31) 2020년도 공중캠프 송년회(countdown 2021) 2020-10-17
공지 공중캠프 [보고] 2020년도 카페 공중캠프 조합(k#) 정기총회(5/30) 2020-05-31
공지 공중캠프 홈페이지 리뉴얼 중 [25] 2010-05-29
564 charles & more [살롱] 3rd ver.01 file 2006-05-10
563 midari 살롱 후기 - 감사함미다 [4] 2006-05-08
562 acilly 즐거웠습니다.. [3] 2006-05-07
561 karl 오늘은 맑스생일! 2006-05-05
560 아오 피쉬만즈 경매 계모임원 모집-! file [1] 2006-04-29
559 midari [살롱] 두번째 <Steady World Wide!> 5.7(Sun) 오후3시 (+)DJ소개 업데이트 file [2] 2006-04-25
558 r 공중캠프 in JIFF 2006 file [3] 2006-04-24
557 sonicuth 전주 영화제 가는 사람!! [1] 2006-04-24
556 r [re]긴급!!! 꽃놀이 관련 [2] 2006-04-14
555 공중캠프 [네번째 캠프데이] "この胸のリズムを信じて" (4/22/토) file 2006-04-14
554 go [축] 혁선생♡정은양 결혼(4/9) file [4] 2006-04-08
553 벚꽃 2006 벚꽃놀이를 빙자한 낮술모임(수정) file [14] 2006-04-06
552 명함같은거요. [1] 2006-04-06
551 dub 스케쥴표가 빡빡해지기 시작~ 2006-04-04
550 공중캠프 [안내] 카페 공중캠프 조합 창립총회 (4/9/일) file [7] 2006-04-03
549 공중극장 공중극장의 4월 : <맥주치킨흡연 영화제> file [5] 2006-04-03
548 hame 비음주자들을 위한 캠프의 예쁨 [4] 2006-04-02
» midari [re][음악살롱]1st감상회 DJ소개 및 추가의 글 [6] 2006-03-29
546 sonicuth [sonicuth] 선곡리스트 [3] 2006-03-28
545 KMS [음악살롱]1st감상회<4월의 형님들>(4.2.sun) file [2] 2006-03-2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