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지할 곳 없는 천사(free board)


안녕하세요!

조회 수 1263 추천 수 0 2008.07.11 11:57:08

캠퍼는 3년째이지만 여전히 지켜보고만 있었어요. 처음으로 글을 올리네요.
긴 타지 생활을 끝내고 귀국 삼일째. 집에서조차 매뉴얼이 필요한 날들입니다.

돌아오면, 지금까지처럼 너무 조심스럽게 살지 말고  조금 긴장을 풀자고, 다짐한 첫 번째의 동선이 이 곳입니다.
19일 좋은 캠프가 되었으면 좋겠어요.

그리고 촛불집회에 가고 싶은데,아직도 '혼자'의 무게가 가장 무겁습니다. だから、誰かをさがそう!물고기 깃발 아래 불쑥 끼어들어도 괜찮을까요?


모쪼록 모쪼록  
반갑습니다 캠퍼여러분.


ㄱㄷ

2008.07.11 22:40:08

어서오세용~

go

2008.07.12 21:41:13

물론이에요! 집회 나가고 싶을 때 혹은 맥주 한잔 하고 싶을 때 언제라도 캠프에 놀러 오세요!! =)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공지 공중캠프 ☆ (11/29) 공중캠프 presents walking together vol.171 - 까데호 2집 <Free Body> 발매 기념 음감회/공연 file [4] 2020-10-28
공지 공중캠프 ☆ (1/16) 공중캠프 커뮤니티 21주년 기념 이벤트 2020-10-23
공지 공중캠프 ☆ (12/24) [쉰여섯번째 캠프데이] 언제나 우리들을 잘 부탁해요(いつでも僕らをヨロシク賴むよ) 2020-10-17
공지 공중캠프 ☆ (12/31) 2020년도 공중캠프 송년회(countdown 2021) 2020-10-17
공지 공중캠프 [보고] 2020년도 카페 공중캠프 조합(k#) 정기총회(5/30) 2020-05-31
공지 공중캠프 홈페이지 리뉴얼 중 [25] 2010-05-29
924 go 선셋 라이브 2008 file [5] 2008-07-20
923 매닉광 혹시 수테기(경민)군 근황 아시는 분? [2] 2008-07-19
922 결혼 file [4] 2008-07-16
» oddfish 안녕하세요! [2] 2008-07-11
920 campday [열세번째 캠프데이] "오늘밤은 노래할래" file [8] 2008-07-07
919 보리 그동안.. [1] 2008-07-07
918 staff campside#13 편집회의~ 2008-07-07
917 R 우리의 속삭임이 세상을 바꾼다 2008-07-05
916 고동 연행!!! [6] 2008-06-30
915 app 네이버 검색으로 듣는 뮤직에 [1] 2008-06-25
914 dj youngmond today's camp file [5] 2008-06-18
913 양갱친구 [3rd 양갱나잇] 양갱생각 file [5] 2008-06-15
912 Thanks for the Music 2008-06-15
911 한이 공캠에서 편하게 맥주마시고 싶어요. [4] 2008-06-01
910 이슈토리 안녕하세요~ [1] 2008-05-30
909 한이 완전 반가웠던 동네친구들. [1] 2008-05-26
908 주봉 중고CD이제 판매 안하나요? [1] 2008-05-24
907 베이비오일 모두들 안녕~? [6] 2008-05-24
906 더워 비밀번호486 [1] 2008-05-11
905 eo 심심해서 [1] 2008-05-0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