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관 옆 친구들


[국립현대미술관] 한국미술100년

조회 수 5042 추천 수 0 2005.10.05 00:55:14




http://www.moca.go.kr/Modern/modern1/hundred/hundred.html


전시기간 : 2005. 8. 13 ~ 10. 23 (72일간) ※ 개막식 : 8. 12(금), 15:00
전시장소 : 국립현대미술관 제1ㆍ2ㆍ7전시실, 중앙홀 등
전시주최 : 국립현대미술관
전시부문 : 회화, 한국화, 조소, 공예, 디자인, 광고, 사진, 영화, 건축
                      만화, 서예 등 미술 전 부문과 관련자료
전시규모 : 800여점(자료포함 1,000여점)

      

                    
≪한국미술 100년≫전은 광복 60주년을 기념하여‘은둔의 나라’에서 세계 속의 국가로 성장하기까지 1세기 동안의 한국 미술을 대상으로 기획되었다. 금년에는 1905년부터 1959년까지의 미술을 다룬 ≪한국미술 100년≫(1부)가 열리고, 내년에는 1960년부터 2005년까지의 미술을 다루는 ≪한국미술 100년≫(2부)가 개최될 예정이다.

지난 100년은 고난과 시련으로 점철된 역사였으며, 그러한 사회·문화적 굴곡 속에서 미술 또한 다양한 변화를 거쳤다. ≪한국미술 100년≫(1부)는 이러한 굴곡의 역사와 함께한 시각문화로서의 미술을 살펴보기 위하여 중요한 역사적 사건을 기준으로 5개의 시기로 나누어 구성되었다.

      

                    
그동안 국립현대미술관에서는 시기별, 주제별로 근·현대미술을 다룬 양식사 중심의 전시회를 개최해온 바 있다. 이번 전시는 그와 차별화 하고자 사회·문화사적 맥락에서 접근함으로써 사회와 미술, 외적 조건과 내적 정신 사이의 미학적 연관관계를 살피고, 각 시기에 따라 변화 발전해 온 우리 미술의 향방과 정체성을 오늘의 시각에서 조명코자 한다.

지난 100년은 우리 민족에게 고난과 시련의 굴곡으로 점철된 역사였다. 이 전시는 단지 과거를 되돌아보는데 그치지 않고, 어둠을 뚫고 미래를 향해 전진해 온 우리 미술가들의 창조적 정신을 기리고 나아가 세계 속에서 한국미술의 정체성과 독자성을 구축하는 시금석을 마련하고자 한다. 이 전시는 금년에 근대시기를 다룬 1부를 시작으로, 2006년에는 현대시기를 다룬 2부가 개최된다.

      

                    
올해 1부 전시에서는 1905년~1959년 까지를 다섯 시기로 구분하여 키워드를 부여하고, 시기별로 사회문화사적 상황과의 관련 속에서 동 시대 미술의 전개양상을 볼 수 있도록 하였다. 그러므로 관람객들은 타임머신을 타고 100년 전으로 돌아가 시대의 변천, 굴곡의 역사와 함께 각 시기의 시각문화를 추체험하는 시간을 갖게 될 것이다.

출품작은 시각예술 전반에 걸쳐 회화, 한국화, 조소의 순수미술 분야뿐 아니라 공예, 디자인, 사진, 영화, 만화, 건축과 관련 문헌자료, 시각자료 등을 포함하여 1,000여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시에는 총 25점 내외의 미발표된 작품들이 새로이 소개되며, 40-50여점의 발굴 자료들이 선보인다.


전시설명회: 매주 금 · 토 · 일요일 오후 3시, 제2전시실에서 시작합니다.
------------

어때요?


댓글 '7'

부릉부릉

2005.10.06 12:45:30
*.74.149.95

15일이나 22일 토요일 어떨까요?
가을나들이로 코끼리 열차도 타고-

2005.10.11 11:17:51
*.202.21.73

다른날짜로..

2005.10.14 02:17:31
*.152.205.172

부아아앙

2005.10.14 10:48:52
*.202.21.73

11월첫주 어떠신가요?토요일이나 일요일!

-_-

2005.10.14 13:08:19
*.217.152.86

전시기간 : 2005. 8. 13 ~ 10. 23

-_-

2005.10.16 21:49:40
*.76.241.74

-_-2

2005.10.17 00:51:20
*.152.204.100

다음주거나 말거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 잡지매혹(6.27-7.17) go 2008-07-13 5574
17 르네 마그리트 전. 2006-12-28 5434
16 반고흐에서 피카소까지 - 예술의 전당 [1] 2006-12-25 5717
15 Paper Tainer : Museum of design house [2] 2006-09-21 6503
14 [re] [모임] 존버닝햄 나들이 연기;; [2] 미친 2006-08-03 5148
13 [모임] 존버닝햄 나들이 [1] M 2006-08-02 5442
12 땀삐질 여름맞이 미술관 나들이 file [6] 2006-07-25 5216
11 미술평론가 임근준 '피카소전을 보고' go 2006-05-30 6352
10 피카소 보고싶어요. [3] 인조 2006-05-22 5495
9 [re] 파울클레와 깡디드 [2] go 2006-05-21 5640
8 파울클레 전시회 나들이(ver.2) file [5] M 2006-05-08 6030
7 파울클레 전시회 [3] M 2006-04-25 4961
6 일민의..현대화 acilly 2006-02-21 4950
5 마티스와 불멸의 색채 화가들 [4] 2006-01-11 4768
4 이런 회화전도 좋아요 [1] 시린 2005-10-31 5293
3 [국립중앙박물관]재개관 특별전 첫 나들이(ver.2) [5] 미술관 옆 친구 2005-10-25 4974
» [국립현대미술관] 한국미술100년 file [7] g 2005-10-05 5042
1 앗 드디어! M 2005-09-06 667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