낭만의 끝


서산대사의 선시(禪詩)

조회 수 21800 추천 수 0 2010.02.25 01:26:35
踏雪野中去 不須胡亂行
今日我行跡 遂作後人程


눈덮인 광야를 지날 때에는
모름지기 함부로 걷지 말라
오늘 내가 남긴 발자국은
훗날 뒷사람들의 길이 되리니


― 서산대사의 선시(禪詩)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고정희 - 무너지는 것들 옆에서

이광웅 - 목숨을 걸고

김해자 - 이웃들

Kent M. Keith - The Paradoxical Commandments

신동엽 - 좋은 언어, 봄의 소식(消息)

이백 - 행로난

박노해 - 살아서 돌아온 자

피천득 - 너는 이제

고정희 - 상한 영혼을 위하여

사상의 거처 - 김남주 [2]

시인은 모름지기 - 김남주

브레히트 시 몇편

지울 수 없는 낙서 - 베르톨트 브레히트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 백석

김중식 - 떼

  • go
  • 2010-06-07

서산대사의 선시(禪詩)

  • go
  • 2010-02-25

도종환 - 점자 / 백무산 - 하나에 대하여

  • go
  • 2010-02-02

문태준

Emily Dickinson [4]

공터의 마음_ 함민복 [1]

  • H
  • 2007-03-2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