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지할 곳 없는 천사(free board)


공중캠프

2017.11.21 20:18

내가 왜?

/ 꽃다지

찬바람 부는 날 거리에서 잠들 땐 너무 춥더라 인생도 시리고
도와주는 사람 함께하는 사람은 있지만 정말 추운 건 어쩔 수 없더라

내가 왜 세상에 농락당한 채 쌩쌩 달리는 차 소릴 들으며 잠을 자는지
내가 왜 세상에 내버려진 채 영문도 모르는 사람들에게 귀찮은 존재가 됐는지

찬바람 부는 날 거리에서 잠들 땐 너무 춥더라 인생도 춥더라

http://kuchu-camp.net/xe/68235

https://youtu.be/G82yju-rTjs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