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지할 곳 없는 천사(free board)


네.. 저는 월드컵에는 옆 집 강아지 발바닥에 난 물집 만큼도 관심이 없는 무기력한 노처녀입니다...

유일한 관심사는 월드컵에 따른 지하철 연장 운행...
지금 살펴보니 앞으로 남은 연장 운행일은 18일(일), 23일(금)
이틀이고, 당일 밤에서 익일 새벽 2시까지 연장 운행을
한다고 합니다...

요즘 24시간 맨정신으로 내가 얼마나 거지인지를
똘망똘망하게 인식하고 사는지라 예전 같이
술기운에 택시에 몇만원씩 뿌리고 귀가하는 것이
불가능해졌음을 감안했을 때 지하철 연장 운행은
놀기 위해 방석 깔아주는 식인 것이지요...

근데 두 날 모두 캠프에서 이벤트가 있는 날을
비껴가네요... orz

도대체

왯.


선명

2006.06.17 18:23:13

언니야 나 지금 짐보따리 싸들고 캠프와서 울고있어 ㅠㅠ

hame

2006.06.18 14:03:19

어제 수개월 만에 새벽에 택시를 타고 집에 갔는데, 대치동에 들렀다가 갔다지만 26,680원... orz
집에라도 편히 갔길을... ;0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공지 공중캠프 ☆ (2/??) [쉰여섯번째 캠프데이] 언제나 우리들을 잘 부탁해요(いつでも僕らをヨロシク賴むよ) [1] 2020-10-17
공지 공중캠프 [보고] 2020년도 카페 공중캠프 조합(k#) 정기총회(5/30) 2020-05-31
공지 공중캠프 홈페이지 리뉴얼 중 [25] 2010-05-29
585 공중극장 호러영화제 - Taste of Horror file [2] 2006-07-03
584 LSR <The Long Season Revue> 단체관람(7/16) file [9] 2006-07-03
583 clammbon 하라다 이크코 interview(한국어 페이지 있음) [1] 2006-06-26
582 CS#005 Campside #005 데드라인 임박!! 2006-06-23
581 김숙 혁네집 순찰 file [1] 2006-06-22
580 DJ 챨스 [살롱] 후기 [8] 2006-06-19
579 저녁 7시 친구를 만나는 날 <양갱나잇> (6/24.Sat) file [1] 2006-06-18
578 midari 성황리 어제 살롱 [2] 2006-06-18
577 아사노 아사노 불면의 밤 in 공중캠프 (7/1/토/23:30pm~) file [4] 2006-06-18
» hame 확연하게 어긋난 월드컵 전철 심야 운행 [2] 2006-06-15
575 공중극장 [공중극장] 안티월드컵 영화제 : 오버하지 마세요! file [4] 2006-06-14
574 알아서 받아라 패스 번개 2006-06-13
573 와니 공중캠프에서 대관도 하는지요? [1] 2006-06-08
572 midari [살롱] 3rd 촬스모레의 [L + D] 6/17(토) 저녁8시 (+) DJ소개글 추가 file [2] 2006-06-06
571 예라휀 G 예라가 아파요 [3] 2006-06-06
570 고공지 리나&교꼬 환송회(6/11/일) [6] 2006-06-04
569 C-DAY [다섯번째 캠프데이] "台風の夜” (07/22/토) file [5] 2006-05-21
568 사당 후지로크 [4] 2006-05-16
567 charles & more [살롱] 3rd ver.02 file [3] 2006-05-13
566 수달 대안가족 영화제 뒷풀이 후기 2006-05-1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