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 학구열


[re] 모르는 한자는 이렇게..

조회 수 1685 추천 수 0 2007.11.30 04:34:56
자신만만하게 중급자가 되어 텍스트는 두개나 맡았지만 다카하시 겐이치로 소설의 여자애들처럼 한자는 읽지 못해 조사만 읽고 있는 상황입니다.

뭔가 고민을 하다가 해결책을 찾아서 알려드릴게요. 이미 잘하고 계시다면 상관없고요;

저는 일단 일본어 자체를 텍스트화시켜야 한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그래야 번역기에 넣고 돌리든 사전을 찾아보든 할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죠.
그래서 일단은 일본어 스캔본을 인간 OCR이 되어 쳐 넣고 있는데 그러다보니 모르는 한자는 일일이 찾는 수밖에 없단 말입니다. 이게 일단 찾는 것도 부수따윈 모르니 총획수를 따져서 옥편에서 찾고 있는 건데 시간이 오래 걸릴 뿐더러 일본어의 간체 한자는 옥편에서 찾을 수가 없으니 史実의 実자 같은 건 어떻게도 찾을 수가 없어요.
뭐 제가 대강의 뜻을 알고 번역기에서 사실을 일어로 번역한다음 딸 수도 있겠지만 그건 그야말로 노가다...

그래서 조금더 고상한 노가다 방법을 찾아내었습니다.

일본어를 입력하기 위해 초급자분들 다들 IME에서 일본어를 추가하셨으리라 믿습니다. 안 했다면 좀 슬프네요.
IME에는 여러가지 인풋 모드가 있는데 기본적인 인풋모드에 추가하여 확장입력기라는게 존재합니다. 펜꽂이에 돋보기랑 펜이 꽂혀있는 아이콘인데요. 그걸 누르면 한글의 경우도 필기인식이 가능하죠. 마찬가지로 일본어도 핸드라이팅 기능이 있답니다. 멋지게도 이 핸드라이팅 기능에선 가나뿐 아니라 한자들까지 전부 인식이 되어요. 그러므로 아직 가나를 제대로 외우지 못한 초급자분들도 그림을 보고 따라 그리면 일본어를 입력할 수 있게 되는 거죠.

타블렛이 있다면 아마 환상의 속도도 가능할 거라 생각해요. 게다가 핸드라이팅을 하면서 한자의 음독방법도 나오기 때문에 공부에도 도움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나 타블렛.. 싸구려라도 살까 생각하고 있어요. 혹시 글이 어려워서 이해가 안가시면 토요일날 캠프컴터로 설명을 해드릴게요.

아삼

2007.12.02 23:19:44
*.251.76.248

가장 훌륭한 방법은 일본어한자사전을 구입하는거죠
우훗

dungc

2007.12.03 00:21:30
*.239.179.19

음 아냐 속도면에서 그리기가 더 빠를거라고 생각해요

yr

2007.12.03 10:08:48
*.138.156.116

오아아 이거 좋은딩, 근데 둥크 글 5분동안 곱씹어 읽다가 실습은 2초만에 끝났다.

돔얘

2007.12.03 10:34:26
*.94.41.89

응 나도 예전에 잠깐 공부할때 그리기 방법을 사용했는데 매우편해! 마우스로해도 웬만한건 자동으로 인식을 해서 생각보다 불편하지 않아요.

아삼`

2007.12.03 23:00:20
*.251.76.248

나는 옥편이 훨씬 빠르던데 -_-
List of Articles
번호 글쓴이 제목 날짜
공지 공중캠프 ☆ (11/28) 공중캠프 presents 알콜토크 vol.32 : E선생 탄신일 200주년 기념 이벤트(가칭) file [2] 2020-11-11
공지 공중캠프 ☆ (10/13~) 공중캠프 presents 알콜토크 vol.31 : 미셸 푸코, <말과 사물> file [5] 2020-10-07
공지 공중캠프 (미정) 카레토 사카나 번역세미나 #020 [10] 2012-10-02
83 go 철콘 세미나 #9 <현장학습(1) - 이태원> 2009-03-12
82 연세대 철학연구소 “서산철학강좌”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file [3] 2009-02-21
81 go 철콘 세미나 #8 <도쿄 스터디즈> file 2009-02-20
80 go 철콘 세미나 #7 <경제의 세계화와 도시의 위기> file 2009-02-13
79 go 철콘 세미나 #6 <희망의 공간> file 2009-02-07
78 go 철콘 세미나 #5 <Metromarxism> 2009-01-29
77 go 철콘 세미나 #4 <Metromarxism> file 2009-01-22
76 go 철콘 세미나 #3 <아파트 공화국> file 2009-01-17
75 go 철콘 세미나 #2 <철콘 근크리트> file 2009-01-16
74 go 철콘 세미나 안내 file [3] 2009-01-07
73 go 자크 랑시에르 방한 강연 file [3] 2008-12-01
72 go [서산철학강좌] 현대 유럽정치와 철학 file 2008-09-11
71 go [착한 사람 되고 싶어요 #8] 벤야민 - 브레히트 file [2] 2008-07-25
70 webmaster [착한 사람 되고 싶어요 #7] 벤야민 - 생산자로서의 작가 file [2] 2008-07-20
69 go [착한 사람 되고 싶어요 #6] 벤야민-카프카 (II) file [1] 2008-07-15
68 go [착한 사람 되고 싶어요 #5] 벤야민-카프카 (I) file [6] 2008-07-03
67 go [세미나] 여성주의 텍스트를 통해 인류의 미래를 읽다 file [3] 2008-06-03
66 go [서산철학강좌] 현대 유럽 사회철학의 쟁점들 - 프랑크푸르트 학파의 테제들 file 2008-05-29
65 고조교 [안내] 신자유주의 세미나 file [5] 2008-03-24
64 영남 [하니] 두번째 모임 file [5] 2007-12-03



XE Login